러시아 최고 여배우, 팔도 도시락 'Pick'

-크리스티나 아스무스, 도시락 라면 먹는 사진 올려 화제

[더구루=길소연 기자] 러시아 유명 여배우가 팔도 도시락 라면 사진을 올려 화제다.

 

러시아 배우 크리스티나 아스무스는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팔도 도시락 라면 사진을 올려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크리스티나 아스무스가 SNS에 도시락 라면 사진을 올린 건 도시락 애호가임을 보여주는 동시에 그녀의 건강을 걱정하는 팬들을 안심시키기 위해서다. 

 

그녀는 팬들이 자신이 너무 말라 건강을 걱정하자, 이를 불식시키기 위해 인스턴트 라면인 도시락 사진을 게재한 뒤 배고프지 않다고 강조했다. 

 

사진을 본 팬들은 "신들의 음식" "도시락 맛있겠다" 너무 아름답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특히 일부는 크리스티나 아무스가 도시락 라면 중 닭고기, 소고기, 해산물 중에서 어떤 맛을 선호하는지, 그녀의 남편도 도시락을 즐겨먹는지를 궁금해하기도 했다. 

 

현재 팔도의 사각용기면 도시락은 러시아에서 국민라면으로 불릴 정도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팔도 도시락은 지난 1991년 러시아에 진출한 이래 2018년 기준 누적 판매량 50억개를 돌파했다. 러시아 인구가 약 1억5000만명인 것을 고려하면 2018년 전 국민이 한 해 동안 3.5개씩은 먹은 수치다. 

 

판매 상승과 함께 러시아 시장을 장악하며 팔도의 러시아 법인인 코야와 판매를 맡고 있는 도시락루스의 실적도 고공행진하고 있다. 2005년 21억 루블(약 420억원)을 기록했고 2018년 처음으로 연 매출 100억 루블(약 2000억원)을 돌파했다.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