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일순 홈플러스 대표, 캐나다 주지사 만나…농산물 수입 논의

-스콧 모 주지사 "서스캐처원주 농산물 공급 확대 위해 방문"

홈플러스가 한국을 방문한 캐나다 서스캐처원주 비즈니스 대표단을 다양한 사업 논의를 진행, 향후 행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 임일순 홈플러스 대표이사와 서스캐처원주 스콧 모 주지사는 면담을 통해 캐나다 농식품 수입을 놓고 협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캐나다 서스캐처원주 스콧 모 주지사를 대표로 한 비즈니스 대표단은 최근 한국 방문 일정 중 홈플러스를 방문했다.

 

임 대표이사는 스콧 모 주지사를 만나, 캐나다 농식품 수입 확대 등 양측의 비즈니스 협업을 놓고 논의했다.


스콧 모 주지사는 본인의 SNS를 통해 "한국민들에게 서스캐처원의 농산물 공급 확대를 논의하기 위해 홈플러스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또한 스콧 모 주지사는 직접 홈플러스 매장을 방문해 서스캐처원주 주요 수출품인 카놀라유 등이 어떻게 판매되고 있는지를 확인하고 SNS를 통해 알렸다. 

 

스콧 모 주지사는 "카놀라유와 귀리 등 서스캐처원의 많은 농산물들이 판매되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어서 좋았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한편, 지난 14일 한국을 방문한 스콧 모 주지사는 카놀라유를 수입, 가동 판매하는 대상과 오뚜기 등도 방문해 경영진과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했다.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