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포윈, 호주 ESS 시장 진출…삼성물산 수혜 기대감

블랙록 산하 아카이샤에너지와 파트너십
2년간 1.7GWh 이상 ESS 구축

 

[더구루=홍성환 기자] 미국 에너지 저장 솔루션 기업 포윈(Powin)이 호주 에너지저장장치(ESS) 시장에 진출한다. 이 회사와 지분 투자 협약을 맺고 글로벌 ESS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 중인 삼성물산이 수혜를 볼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런치박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