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스포츠 오토모빌, 아동복지시설에 기부금 전달

반곡복지재단 통해 혜심원에 기부금 전달
시설 보수와 운영비로 사용

 

[더구루=윤진웅 기자] 포르쉐코리아 공식 딜러사 '용산스포츠 오토모빌'이 서울 용산구 내 아동양육시설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이번 후원을 시작으로 지속해서 사회공헌활동을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용산스포츠 오토모빌(YSAL)은 지난달 사회복지법인 반곡복지재단을 통해 아동양육시설 '혜심원'에 기부금을 전달하는 등 후원을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기부금은 혜심원 시설 보수와 운영비로 쓰일 예정이다.

 

YSAL은 이번 기부를 시작으로 혜심원에 대한 후원을 지속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반곡복지재단을 통해 혜심원 등 아동양육시설에 적용할 수 있는 유익한 프로그램 개설하고, 임직원 봉사활동 등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프랭크 슈타인라이트너 YSAL 대표는 "코로나19가 지속되면서 어려운 이웃 특히, 꿈을 펼치며 나아가야 할 아동·청소년에게 조금이나마 희망을 주기 위해 후원을 하게 됐다"며 "우리 사회의 미래가 달린 어린이들이 꿈을 잃지 않도록 기업의 사회적 책임 활동에 적극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YSAL은 사회공헌을 지속해 오고 있다. 포르쉐 센터 용산 전시장 2층 라운지에 코인 크레인 게임을 마련하고 이를 통해 얻은 수익금 전부를 지역 사회에 기부하고 있다. 지난 2019년에는 '불꽃축제 in 포르쉐 센터 용산' 기부 행사를 열고 수익금 두 배를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에 기부하기도 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