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랩 "2024년 손익분기점 넘는다"

하반기 예상 순손실 3억8000만 달러
상반기 대비 27% 개선 전망
내년 매출, 올해보다 45~55% 성장 예상

 

[더구루=정등용 기자] 동남아 최대 차량 공유·배달 서비스 플랫폼 그랩이 오는 2024년 손익분기점을 넘기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그동안 이어진 적자난에서 벗어나 흑자전환에 성공하겠다는 것이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런치박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