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누구나 참여 가능한 '가상발전소' 출시

美 전력기업 PG&E와 협력
파워월 소유자 누구나 참여 가능
kWh당 2달러 금전적 보상 제공

 

[더구루=정예린 기자] 테슬라가 미국 전력회사 퍼시픽가드앤드일렉트릭(PG&E)와 손잡고 캘리포니아에서 새로운 가상발전소(VPP)를 선보인다. 현지 에너지 인프라를 적극 활용해 세계 최대 규모 VPP를 구축, 전력망을 안정화한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런치박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