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차바이오텍, 발리 대형병원 안티에이징 프로그램 지원

발리 최대 규모 '상글라 병원'과 맞손
동남아시아 시장 공략 가속화

 

[더구루=정예린 기자] 차바이오텍이 인도네시아 발리 최대 병원과 손잡고 안티에이징 서비스를 제공한다. K-뷰티를 앞세워 성장 가능성이 높은 동남아시아 에스테틱 시장 공략에 나선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차바이오텍은 상글라(Sanglah) 병원의 안티에이징 프로그램 개발을 지원한다. 호르몬 수치, 대사기능, 면역기능, 심리검사 등 다양한 서비스가 포함된다. 

 

유명 관광지라는 지역적 특성을 살려 완벽한 품질의 건강 관리 종합 서비스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노화방지 에스테틱과 웰빙 관리 등에 중점을 둔다. 

 

병원장인 아이 와얀 수단(I Wayan Sudana) 박사는 "상글라병원은 미용 서비스를 위해 보톡스, 레이저, 성형외과, 치과, 모발 등 미용 의학·치료를 제공한다"며 "웰빙 관리는 스트레스, 종교, 신체건강, 영양조절, 수면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차바이오텍은 지난 2002년 설립된 바이오기업으로 줄기세포 연구개발, 세포치료제, 제대혈 보관, 면역세포, 안티에이징 관련 사업을 진행중이다. 지난 2017년 자회사 차헬스케어가 전문클리닉 운영회사 싱가포르 메디컬그룹에 투자하며 동남아 시장 진출에 시동을 걸었다. 차헬스케어는 1500만 싱가포르 달러(약 130억4300만원)를 쏟아 SMG의 지분 8.8%를 매입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