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테크윈, 차량번호식별 보안솔루션 출시

차량번호판인식 제품군 '와이즈넷 로드 AI' 선봬
기업·캠퍼스·스마트 시티 개발자에 지능솔루션 제공

 

[더구루=길소연 기자]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자회사인 글로벌 보안 솔루션 기업 한화테크윈이 차량번호판 인식이 가능한 지능형 CCTV를 출시한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한화테크윈 북미법인은 교통통계를 표시하면서 차량 제조사와 모델, 색상 등을 인식하는 인공지능(AI) 기반 차량번호인식(ALPR) 카메라 제품군 와이즈넷 로드 AI(Wisenet Road AI)를 선보인다. 

 

이 카메라는 강력한 에지 기반 애플리케이션과 함께 △실시간 보기 △이벤트 모니터링 △포렌식 검색 △일별/주별/월별 트래픽 통계를 표시하는 다양한 위젯과 그래프를 지원한다. SUV, 밴, 경상용차, 트럭, 버스, 오토바이 등 다양한 자동차 유형의 분류를 통해 사용자는 날짜, 시간, 번호판, 사진, 유형, 브랜드, 모델·색상을 포함한 여러 속성을 기반으로 검색할 수 있다. 

 

도로 AI 에지 기반 앱은 플레이트와 차량 속성을 표시하는 것 외에도 블랙, 화이트 리스트 이벤트 알림도 지원한다. 독립 실행형 시스템으로서 애플리케이션은 차량번호판인식(LPR) 카메라의 내부 SD 카드에 플레이트와 차량 이미지를 포함해 최대 1만 개의 세부 기록을 지원할 수 있다. 

 

와이즈넷 로드 AI는 카메라 기반 저장과 검색 기능 외에도 영상보안업체 제네텍(Genetec)과 마일스톤, 한화테크윈 와이즈넷 웨이브와 같은 인기 VMS(통합영상관제시스템)과 통합된다.

 

영구적으로 라이센스가 부여된 와이즈넷 도로 AI 카메라는 번호판이나 다른 차량 속성을 읽기 위해 외부 애플리케이션을 별도로 필요로 하지 않는다. 또 넓은 각도와 고해상도 4K 센서로 설치하기도 쉽다. 숫자를 정확하게 캡처하기 위해 세심하게 정렬하는 기존 LPR 카메라보다 더 많은 유연성과 배치 옵션이 가능하다. 

 

레이 쿡 한화테크윈 아메리카 상무는 "한화의 목표는 이미지 품질과 데이터 캡처 성능 측면에서 딥러닝 AI 알고리즘이 제공할 수 있는 이점을 제공해 새로운 세대의 비용 효율적인 LPR 카메라를 설계하는 것"이라며 "설치 용이성, 정확성 향상, 의미 있는 교통 통찰력 기능으로 기업과 캠퍼스, 스마트 시티 개발자들에게 새로운 수준의 지능 솔루션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한편 한화테크윈은 지난 17일 감시용 장비에 탑재하는 시스템 반도체 개발부문을 물적분할했다. 시스템 반도체 부문 설계 경쟁력을 높이고, 경영 환경에 더욱 신속히 대응하는 독립 법인으로서의 유연성을 키운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