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반포자이 '딱지투자' 대박…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 '주목'

조합원 입주권으로 '15억원' 평가이익

 

[더구루=홍성환 기자] '증권맨 신화'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의 아파트 분양권 이른바 '딱지 재태크'가 주목을 끌고 있다. 정 사장은 입사 동기 가운데 대리 승진이 가장 늦었지만, 임원 승진은 제일 빨랐다. 공채 출신으로 31년 만에 국내 최고 증권사 대표이사까지 올라 서울 여의도 증권가 셀러리맨의 우상이다.

 

특히 차장에서 부장을 건너뛰고 바로 상무로 승진한 사례는 그의 업무 능력을 대변한다. 20년 넘게 IB(투자은행) 업무를 담당하며 보여준 뛰어난 전문성과 강력한 추진력이 그의 성공의 동력이다. 회사가 한국 최고 IB 명가로 자리 잡는데 혁혁한 공을 세웠다.

 

정 사장의 업무스타일은 부동산 개인투자에도 그대로 이어지고 있다. 15년 전 강남 알짜배기 재건축 단지에 투자한 것이 대표적인 사례다. 그는 지난 2005년 서울 서초구 반포동의 반포주공 3단지 재건축 '딱지(입주권)'에 투자했다. 관리처분총회가 끝나고 사업 추진이 결정된 직후였다.

 

정 사장이 반포자이에 투자했을 때는 IB(투자은행)부문 본부장을 역임할 때다. 차장에서 부장을 건너뛰고 바로 임원이 된 지 얼마 안 됐을 시기다. 사내에서 폭풍 승진을 거듭하며 승승장구하던 정 사장이 넘치는 자신감으로 부동산으로 재산 불리기에서도 과감한 승부수를 던졌다. 우리은행으로부터 5억8800만원을 빌려 모자란 돈을 채웠다.

 

반포주공 3단지는 서초구의 대장주 아파트 '반포자이'로 변신했다. 단지가 크고 조경이 최고 수준으로 조성돼 초기 외부인이 소풍을 올 정도였다. 고소득 직장인이나 사업가, 전문직 종사자가 가장 선호하는 단지이기도 하다. 정·재계 거물급 인사와 유명 연예인도 많이 산다.

 

반포자이는 교통여건도 최고 수준이다. 서울지하철 7호선 반포역과 9호선 사평역이 단지 바로 옆에 위치한다. 3호선과 7호선, 9호선이 교차하는 고속터미널역도 지하상가 통로를 통해 연결된다. 단지 오른쪽으로 경부간선도로 잠원나들목과 반포나들목이 있어 자가용 이용도 편리하다.

 

단지 내 원촌초등학교와 원촌중학교가 있고, 반포 학원가와도 가까워 교육환경이 우수하다. 주변에 뉴코아와 신세계백화점 등 편의시설이 많으며, 단지 내 상가에도 홈플러스가 들어와 있다.

 

당연히 시세도 수직으로 상승했다. 반포자이 분양가는 3.3㎡당 약 3200만원, 이를 기준으로 하면 정 사장이 보유한 전용면적 194㎡(70평) 주택은 분양 당시 시세가 22억원 정도였다. 하지만 현재는 37억~39억원에 이르는 초고가 주택이 됐다.

 

정 사장이 반포자이 딱지를 얼마에 주고 샀는지는 알 수 없지만, 분양가 기준으로도 이미 15억원 이상 시세차익을 거둔 것으로 보인다. 5억4000만원가량 남았던 은행 대출도 2016년 모두 털었다.




thumbnails
자동차

한국타이어, '연 50만개' 푸조·시트로엥 공인 대체타이어 공급(?)

[더구루=김도담 기자] 한국타이어가 중국 공장 생산 타이어를 프랑스 PSA그룹(푸조·시트로엥)이 고객에게 제공하는 공인 대체타이어로 공급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사실이라면 한국타이어의 물량 확대에 긍정적이나 브랜드 이미지 측면에선 부정적 영향이 불가피하다. 21일(현지시간) 유럽 타이어 전문매체 타이어프레스를 비롯한 현지 언론보도에 따르면 PSA그룹의 유로레파(Eurorepar) 타이어를 한국타이어가 중국 공장에서 제조해 공급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유로레파는 PSA그룹의 인증 대체부품 브랜드다. 순정 부품보다 20~30% 낮은 가격 신뢰할 만한 대체 부품을 제공한다는 취지에서 유럽을 중심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 관심을 끄는 건 유로레파 타이어의 출처다. PSA그룹은 공식적으로 어디서 이를 공급하고 있는지 함구하고 있다. 그러나 최근 유럽 타이어업계에선 이들 타이어 제품이 한국타이어 중국 공장 생산 모델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주된 근거는 유로레파가 제공하는 '릴라이언스(Reliance)' 타이어와 한국타이어의 트레드(홈) 패턴 유사성이다. 유로레파 릴라이언스 윈터는 한국타이어의 아이셉트 에보(I*Cept Evo)와, 릴라이언스 썸머는 한국타이어 옵티모와 유사하다. 더욱이 이들 타이어엔 메이드 인 차이나(Made in China) 표기와 함께 한국타이어 생산공장이 있는 중국 자싱(嘉興)에서 온 것임을 시사하는 시리얼 번호를 확인할 수 있다는 것이다. 유럽 부품 업계 추측이 사실이라면 한국타이어로선 당분간 생산·판매 물량의 지속적인 확대를 기대할 수 있다. PSA그룹이 유로레파 서비스를 확대하면서 최근 2년 새 타이어만 100만개가 판매됐기 때문이다. 연 50만개꼴로 판매되고 있다는 것이다. 다만, 한국타이어가 유럽에 저가의 대체타이어를 공급한다는 게 널리 알려질 경우 지금껏 추진해 온 브랜드 고급화 정책에 상당한 차질을 빚을 가능성도 있다. 한국타이어는 최근 영국 타이어 전문지 타이어리뷰에서 진행한 2020년 사계절용 타이어 테스트에서 '키너지 4S2'로 '매우 추천' 등급을 받는 등 성능·품질력 확대를 통한 브랜드 이미지 향상을 꾀하고 있다.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