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中 이커머스기업 'VIP숍'과 대규모 프로모션 진행

-코로나 상황서 할인 이벤트로 온라인 매출 확대 견인

 

[더구루=길소연 기자] 아모레퍼시픽이 중국 유수 온라인 할인 쇼핑몰 VIP숍(웨이핀후이)와 함께 대규모 프로모션을 진행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매출이 감소하자, 제휴 프로모션을 통해 온라인 매출 확대를 이끌었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25일(현지시간) 오전 10시 중국 온라인 할인 쇼핑몰 VIP숍과 24시간 기간 한정 브랜드 프로모션 이벤를 개최했다. 

 

이번 프로모션은 이날 24시간 한정으로, 아모레퍼시픽의 20개 품목을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은 라네즈의 스킨케어 제품과 설화수의 하이앤드글래스 스킨케어 제품 등을 할인가에 내세웠다. 

 

 

프로모션 전부터 화제를 모은 이번 이벤트는 기간 한정 할인 이벤트에도 불구하고, 많은 소비자들이 VIP숍을 방문, 온라인 쇼핑을 이끌어 냈다. 

 

이에 따라 아모레퍼시픽의 중국 시장 점유율도 올라갔다. 아모레퍼시픽은 중국 사드 여파로 2017년 LG생활건강에 전체 매출 기준 1위를 내주면서 주춤하고 있다. 

 

박신애 KB증권 연구원은 "아모레퍼시픽은 전사 영업이익의 80% 이상이 중국인 소비자로부터 발생한다"며 "중국의 코로나19 사태가 최악의 상황을 지나면서 실적은 지난달부터 조금씩 회복하는 추세이지만, 2분기까지는 코로나19에 따른 실적 부진이 이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중국 할인 쇼핑몰 VIP숍은 코로나19 여파로 올 1분기 매출은 급감할 것으로 내다봤다. 1분기 순 매출이 171억~181억 위안(약 2조9300억~약 3조994억원)으로, 전년 보다 15~20% 감소할 전망이다.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