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SK, AMD 합작사 'W3B클라우드' 투자

블록체인 컴퓨팅 인프라 스타트업
상장 지분 투자 약정
W3B클라우드, 스팩 합병 추진

 

[더구루=홍성환 기자] SK그룹 투자전문 지주사인 SK㈜가 기업인수목적회사(SPAC·스팩) 합병을 통해 미국 증시 상장을 추진하는 블록체인 컴퓨팅 인프라 스타트업 W3B클라우드(W3BCLOUD)에 투자한다.

 

W3B클라우드는 1일(현지시간) SK, AMD, 콘센시스 등 투자자들과 상장 지분에 대한 5000만 달러(약 650억원) 규모의 투자 약정을 맺었다고 밝혔다.

 

W3B클라우드는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상장한 스팩인 소셜레버리지애퀴지션(Social Leverage Acquisition·SLAC)과 합병 계약을 체결했다. 합병 기업의 가치는 12억5000만 달러(약 1조6300억원)로 평가했다. W3B클라우드는 이번 기업공개(IPO)를 통해 최대 3억4500만 달러(약 4500억원)의 현금을 조달할 계획이다. 오는 4분기 합병을 완료할 예정이다.

 

W3B클라우드는 웹3의 탈중앙화된 분산형 경제를 지원하는 스토리지와 컴퓨팅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세계적인 반도체 기업 AMD, 이더리움 블록체인 솔루션 업체 콘센시스가 지난 2018년 합작 투자해 설립했다. 웹3는 컴퓨터가 시맨틱 웹 기술을 이용해 웹페이지에 담긴 내용을 이해하고 개인 맞춤형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지능형 웹 기술을 말한다.

 

새미 아이사 W3B클라우드 최고경영자(CEO)는 "우리는 웹3 경제를 지원하는 차세대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으며 금융, 디지털 스토리지,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등 다수의 산업 전반에 걸쳐 개발자와 고객에게 더 많은 통제권과 소유권을 제공하고 있다"며 "이번 거래를 통해 웹3 개발자에 대한 지원을 확대할 것"이라고 전했다.










테크열전

더보기




런치박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