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하임, 3주 만에 판매량 400만장 돌파

최고 동시접속자 기록도 50만명 돌파

 

[더구루=홍성일 기자] '바이킹 서바이벌' 게임 '발하임'이 출시 3주만에 400만장 판매를 돌파했다. 

 

아이언게이트는 25일(현지시간) '발하임'이 출시 3주만에 400만장 판매했다고 발표했다. 발하임은 400만장 판매, 동시접속자 50만 돌파 등의 기록을 세운 스팀 역사상 5번째 게임이 됐다. 

 

발하임은 바이킹 전사의 생존과 모험을 다룬 오픈월드 게임으로 높은 자유도, 직관적인 전투, 다양한 아이템 구조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게임이 가볍고 멀티플레이를 지원하는 등 접근성도 높아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발하임은 2021년 2월 2일 처음 얼리엑세스를 시작한 뒤 입소문을 타며 판매량과 접속자를 늘려왔다. 발하임은 출시 단 2주만인 15일 오전 6시(한국시간) 동시접속자 기록 36만4269명을 기록하며 스팀 동시접속자 기록 톱10에 올랐다. 그리고 21일 오전 6시(한국시간)에는 50만2387명의 동시접속자를 기록하며 일주일만에 동시접속자를 15만여명을 늘렸다. 발하임의 동시접속자 기록은 배틀그라운드, 카운터스트라이크:글로벌 오펜시브, 도타2, 사이버펑크 2077에 이은 스팀 역대 5위에 기록이다. 

 

판매량도 급속히 늘어 지난 19일에는 300만장을 돌파한데 이어 일주일여만에 100만장을 더 팔아치우며 400만 장을 돌파하게 됐다. 또한 전체 유저들이 플레이한 게임 내 시간도 1만 년을 넘어섰다. 

 

아이언게이트는 "발하임이 400만명에게 관심을 받게 될 것이라고 생각하지 못했다"며 "우리는 열정적인 커뮤니티를 통해 다양한 창조물이 등장하는 것을 보고 끊임없이 자극받고 있다"고 밝혔다.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