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 러 블라디보스토크서 노보텔과 격돌 예고

프랑스 체인 호텔 연내 오픈 예정
롯데호텔 리뉴얼링 카드 만지작

 

[더구루=길소연 기자] 롯데호텔이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프랑스 유명 체인 호텔과 맞붙는다. 롯데호텔은 이를 의식, 현지 호텔 체인에 대해 리뉴얼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프랑스 아코르그룹은 연내 블라디보스토크에 4성급 체인 호텔을 개관한다. 코로나19 이후 증가하는 관광객 흐름을 고려해 비즈니스 호텔 오픈에 나선 것이다. 이를 위해 아코르는 블라디보스토크에 있는 4성급 호텔과 손을 잡고 문을 연다.

 

프랑스 대표 호텔 기업인 아코르 그룹은 현재 다양한 호텔 체인을 두고 있다. 세계에서 유명 호텔체인 중 톱 5위에 소속된 기업으로 대표 호텔 브랜드는 노보텔이다.

 

아코르의 호텔 개관 추진에 따라 블라디보스토크시 파르티잔스키(Partizansky) 지역 당국은 해당 지역에 프랑스 기업의 호텔 프로젝트 지원 관련 세부사항을 논의하고 있다. 

 

노보텔은 60개국 500개의 체인을 가진 거대한 호텔 브랜드로 국내에서는 노보텔 앰배서더 강남과 노보텔 독산이 있다. 

 

아코르가 블라디보스토크에 대규모 국제 체인 호텔 오픈한다고 예고, 롯데호텔과의 격돌이 예상된다. 현재 블라디보스토크 내 대형 국제 체인 호텔은 '롯데호텔 블라디보스토크'이 유일하다. '롯데호텔 블라디보스토크'은 극동지역 첫 번째 국제 체인 호텔이다. 

 

롯데호텔은 아코르 체인 호텔 개관에 따라 리뉴얼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롯데호텔 블라디보스토크가 5성 호텔 가운데 최고 호텔로 자리매김됐으나, 올해 개관 24년째로 시설이 다소 노후화됐다.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