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직구도 더 빠르게"…미국매트리스 '룸에이' 배송 시스템 눈길

 

[더구루=오승연 기자] 최근 급증하는 해외직구에 장기간 걸렸던, 긴 배송기간을 단축시키는 시스템이 도입되고 있다. 특히 부산항에 '해상특송장' 등의 운영을 시작하며 서울 및 경기도 수도권 뿐만 아니라 영남, 부산 등의 지방권까지도 해외직구 배송기간을 빠르게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해외직구 이용자들에게 신속한 양질의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던 또 다른 시스템은 미국수입매트리스 E커머스 '룸에이'로 기존 6주 이상 걸리던 미국매트리스 배송을 보완, 편리한 미국직배송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배송 시스템 뿐만 아니라 기존 해외직구의 단점으로 여겨졌던 결제 시스템의 불편함까지 개선한 룸에이는 미국 현지 법인과의 직접 제휴로 미국 각 브랜드 공장에 직접 오더 후 직배송 하는 시스템으로, 자체 창고 및 지점을 두는 불투명한 재고 운영매장과의 차별화로 미국 각 브랜드 사에서 오더하여 제작ㄷ햐 나온 박스포장 상태 그대로 고객 안방까지 직배송을 시행, 재고 및 리퍼매트리스를 차단했다.

 

소비자 보증보험 가입, 품질보증서 제공 등 달러 환전 수수료를 부담할 필요 없어 기존 직구의 번거롭고 불편했던 달러결제, 배송 시스템을 보완한 룸에이는 USA씰리, 스턴스앤포스터, 템퍼페딕 등을 선보이고 있다.

 

관세청 수입신고 통관 완료 후 국내 최고의 가구 배송사로 이동되어 서울, 부산 등 전국 무료 설치를 지원중이다. 서울, 경기권 뿐만 아니라 광역시와 시도를 포함한 대부분의 지방권역에 지정일 배송 시스템이 가능, 수도권 40조, 지방권역 포함 80의 대규모로 2인 1조 전국 무료 설치된다.

 

자세한 내용은 룸에이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