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 넥스트 3기 드라이버 모집...최대 6천만 원 혜택

[더구루=최영희 기자] 모빌리티 플랫폼 타다가 자격 요건에 따라 최대 6,000만 원 상당의 혜택을 제공하며 ‘타다 넥스트’ 3기 드라이버 모집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타다는 금융지원이 필요한 3기 드라이버를 대상으로 3년간 3,600만 원을 무이자로 대출을 지원하는 전례 없는 혜택을 제공한다. 현장에서 드라이버들에게 필요한 실질적인 지원에 집중함으로써 초기 자본금에 대한 부담을 완화하고 장기적인 파트너십을 이어가겠다는 방침이다. 규모는 100명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대출금은 전액 일시불로 지급된다.

 

이외에도 선정된 3기 드라이버에게는 최대 1,000만 원의 홍보비가 일시 지급된다. 또한, 올해 연말까지 플랫폼 수수료를 전액 무료로 지원하며, 이후 2023년부터 남은 계약 기간까지는 반값 수수료 혜택을 제공한다.

 

3기 드라이버 금융지원 신청 자격 요건은 타다 플랫폼 드라이버로 계약한 자로 보증보험에 가입 가능한 개인택시 드라이버다. 타다 넥스트 드라이버는 ▲서울 개인택시 면허를 보유하고, ▲행정처분 이력이 없으며, ▲5년 무사고 경력의 개인 택시 사업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지난 4월, 타다는 7인승 이상의 대형 승합차를 기반으로 한 호출 중개 서비스(타입 3)의 ‘타다 넥스트’를 공식 출시했다. 작년 11월 말 베타 서비스 런칭 이후 현재까지 20만 명 이상의 신규 가입자를 확보했으며, 누적 가입자 수는 230만 명이 넘는다.

 

이정행 타다 대표는 “이번 무이자 금융지원을 통해 3기 드라이버들의 초기 비용 부담이 상당 부분 완화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타다는 드라이버들을 위해 다양한 혜택과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개발하고 도입할 계획이니 많은 관심과 지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타다 넥스트 3기 드라이버 모집 정보 확인 및 지원은 타다 공식 홈페이지 오른쪽 하단에 드라이버 지원 > 넥스트 > 개인 드라이버 지원하기 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지원을 완료한 드라이버에게는 순차적으로 개별 연락이 갈 예정이며, 이때 금융지원 관련 상담 및 신청도 함께 진행할 수 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