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베이커리, 가상자산 거래소 보라비트와 맞손

[더구루=최영희 기자] 블록체인 신사업 LOTT 프로젝트를 추진 중인 뷰티베이커리가 가상자산(암호화폐, 가상화폐) 거래소 보라비트와 함께 블록체인 사업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뷰티베이커리는 21일 LOTT 프로젝트에 보라비트의 ‘퍼플페이먼트’ 결제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두 회사는 블록체인 기반 결제 플랫폼 공동개발도 진행할 예정이다.

 

보라비트는 블록체인 및 핀테크 개발 전문기업 뱅코가 2017년에 설립한 가상자산거래소다. 지난해 가상자산에 대한 트래블룰(Travel Rule)과 자금세탁방지에 대응할 수 있는 시스템 ‘크립토 가드’를 자체 개발했다. 또한 결제시스템 '퍼플페이먼트'를 도입해 가상자산 결제시간을 0.01초 가량으로 단축시켰다.

 

뷰티베이커리 관계자는 "보라비트의 퍼플페이먼트 결제시스템은 가상자산 자금세탁을 방지하고 결제 소요시간이 짧다는 장점을 보유하고 있다"며 "이번 퍼플페이먼트 결제시스템 도입으로 LOTT 프로젝트 시스템 고도화 및 플랫폼 개발에 속도가 붙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보라비트와 함께 LOTT 토큰 에어드롭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LOTT 프로젝트는 뷰티, 엔터,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 NFT 기술을 접목시킨 블록체인 플랫폼 신사업으로 LOTT 토큰을 결제수단으로 활용한다.

 

한편 가상자산 결제 시스템 퍼플페이먼트는 토그노네트워크(Tognonetwork) 기술을 적용해 초당 처리 가능 트랜잭션(TPS)이 최대 2만건에 달한다. 이는 이론상 VISA 카드사의 초당 결제건수와 비슷한 속도다. 또한 블록체인 네트워크 종류에 상관없이 결제시스템 도입이 가능해 이더리움, 클레이튼, 솔라나, 이오스 등 거의 모든 네트워크에 활용 가능하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