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argetPushAD_매일뉴스(En) -->

출시 목전 '제네시스 GV80',  해외언론 관심도 '후끈'

- 스파이샷 물론 가격정보 등 잇따라 보도

출시를 목적에 둔 제네시스 첫 스포츠유틸리티차(SUV) 'GV80'이 해외언론으로 부터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미국과 러시아 등 해외 자동차매체는 제네시스 GV80의 스파이샷은 물론 가격정보 등을 잇따라 보도하면서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러시아 매체 '24news'는 GV80는 12월 초 양산에 돌입했으며, 이달 말 부터 고객들에게 인도가 시작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2.5터보 엔진 모델 가격은 5850만원 등 국내에 공개된 가격정보도 함께 전했다. 이와 함께 최근 공개된 스파이샷 등도 함께 게재했다. 

 

미국 자동차 전문매체인 '모토1'도 GV80의 스파이샷을 보도하며 높은 관심을 보였다.

 

모토1은 "공개된 스파이샷은 렌더링 이미지나 2년 전 공개된 컨셉을 기반으로 했기 때문에 놀라움을 주지는 않는다"면서 "내부의 경우 G90보다 심플하지만 미니멀한 접근 방식은 아니다"고 분석했다. 

 

그밖에 외신은 GV80은 벤츠와 BMW, 아우디 등 해외 브랜드들의 전유물로 여겨져온 고급 SUV 시장에 도전장을 내민 현대차 전략을 소개하는 한편 △머신러닝 기반 스마트크루즈 △차세대 고속도로 주행보조 △AR 내비게이션 등 현대차의 최신 기술을 주목하고 있다.

 

한편, 제네시스 GV80은 당초 11월 출시될 것이라는 예상과 달리 정확한 출시 날짜가 공개되지 않았다.  업계에서는 GV80에 장착될 디젤 엔진의 배출가스 인증이 늦어지면서 출시가 지연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현대차는 관련 인증 절차를 밟은 뒤 이르면 오는 19일 GV80을 출시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디젤 모델을 먼저 출시한 뒤 가솔린 모델을 추가한데 이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및 전기차 등으로 라인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