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성일하이텍, 美조지아주 배터리 재활용 공장 설립…현대차 EV공장 시너지

2022.08.19 07:38:30

2000만 달러 투자…첫 북미 진출 공식화
2024년 가동 목표…SK온 배터리 공장과 차로 약 1시간 거리
"조지아 전기차 허브 마지막 퍼즐 완성"

 

[더구루=정예린 윤진웅 기자] 2차전지 리사이클링 기업 성일하이텍이 미국 조지아주에 배터리 재활용 공장을 설립한다. 현대차 미국 조지아 EV공장과 시너지가 예상된다. 또한 현지에 대규모 전기차 배터리 거점기지를 둔 SK온과의 동맹을 공고히 하는 한편 배터리 최대 시장인 북미 공략에 첫 발을 뗀다. 


성일하이텍은 18일(현지시간) 미국 조지아주 스테펜스 카운티에 2000만 달러(약 266억원) 이상을 투자, 폐배터리 재활용 공장을 설립한다고 발표했다.

 

공장은 조지아주의 경제 개발 특화 산업단지인 '헤이스톤 브래디 비즈니스 파크'에 소재할 예정이다. 이르면 2024년 초부터 가동된다. 104개 이상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SK온 배터리 제 1·2공장이 위치한 커머스와 차로 약 1시간 이내 거리에 위치한다. 

 

브라이언 켐프 조지아주 주지사는 "성일의 투자는 주 전역에서 빠르게 성장하는 전기 모빌리티 생태계가 계속해서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다는 증거"라며 "한국은 조지아주의 지속가능한 기술 산업의 핵심 파트너이며, 성일이 미국 내 첫 시설 부지로 조지아주를 선택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환영의 뜻을 밝혔다.

 

성일하이텍은 조지아주 공장 설립을 계기로 글로벌 최대 배터리 시장으로 꼽히는 북미 시장에 진출했다. 주요 고객사인 삼성SDI, LG에너지솔루션, SK온 등 국내 배터리3사가 북미 기반을 늘려가면서 이들을 지원하기 위해 신규 투자를 결정한 것으로 풀이된다. 기존에는 헝가리, 폴란드, 독일 등 유럽을 중심으로 사업을 확대해왔다. <본보 2022년 7월 11일 참고 [단독] 삼성물산, 성일하이텍 '독일 배터리 재활용 공장' 사업지원 추진> / <본보 2022년 1월 4일 참고 [단독] 성일하이텍, 폴란드 폐배터리 재활용 공장 설립…LG엔솔 밀월 강화>

 

현대차가 추진하고 있는 조지아 EV공장과의 시너지도 예상된다. 앞서 현대차는 지난 5월 55억달러(약 7조1704억원)를 투입, 조지아주에 전기차 및 배터리 공장을 건설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현대차 EV공장은 연산 30만대 규모로 2025년 상반기 완공될 예정이다. 

 

임석재 성일하이텍 조지아법인 대표는 "성일하이텍의 조지아주 진출은 현지 전기차 공급망 내 지속가능한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퍼즐의 마지막 조각"이라며 "성일하이텍 조지아법인은 당국의 기대에 부응해 미국 내 친환경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는 데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성일하이텍은 폐배터리 분야 국내 1위 기업이다. 국내에서 유일하게 배터리 재활용 기술 대규모 상용화를 이뤘다. 2008년 전북 군산에 리튬이온배터리의 물리적 전처리 공장을 세우며 폐배터리 사업을 본격화했다. 군산 외 헝가리와 말레이시아, 중국, 인도에 해외 사업장이 있다. 

 

지난달 28일에는 코스닥 시장 상장을 통해 대규모 자금 조달에도 성공했다. 성일하이텍은 확보한 자금으로 군산 3공장과 헝가리 3공장을 증설하고 독일·미국·폴란드에 신공장을 짓는다고 발표했었다. 2030년까지 생산거점 30개를 건설하고 생산능력을 77GWh까지 끌어 올린다는 목표다. 

정예린 윤진웅 기자 yljung@theguru.co.kr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발행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한마루빌딩 4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06 | 발행일 : 2018-03-06 대표전화 : 02-6094-1236 | 팩스 : 02-6094-1237 | 제호 : 더구루(THE GURU) | 발행인·편집인 : 윤정남 THE GURU 모든 콘텐츠(영상·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aclip@thegur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