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이어, 자율주행트럭 스타트업 '플러스'와 협업

2021.08.25 13:54:36

양사 기술 결합, 자율주행 트럭 솔루션 개발
플러스-FAW 양산 예정 차량 'J7+' 탑재설도

 

[더구루=윤진웅 기자] 최근 쿠퍼타이어와 인수합병을 통해 몸집을 불린 미국 1위 타이어 회사 '굿이어'가 자율주행 트럭 스타트업 '플러스와' 손을 잡았다. 양사의 기술을 결합해 새로운 자율주행 트럭 솔루션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굿이어타이어는 지난 23일(현지시간) 플러스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플러스는 장거리 트럭 운송을 위한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하는 업체다. 현재 상장을 위해 인수목적회사(SPAC)인 '헤네시캐피탈인베스트먼트V'(Hennessy Capital Investment Corp. V.)와 합병을 진행 중이다. 이 SPAC은 나스닥에 상장되어 있으며, 시가총액은 4억3900만달러(한화 약 5125억원)다. 지난 18일 아마존과 자율주행 트럭 1000대 이상을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하며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양사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물류 산업의 변화를 선도할 자율주행 트럭 솔루션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굿이어타이어의 스마트 타이어와 플러스의 자율주행기술을 결합해 트럭의 연비 효율성과 안정성을 향상시키겠다는 방침이다.

 

크리스 헬셀(Chris Helsel) 굿이어 CTO는 "차량을 지면과 연결하는 유일한 제품인 타이어는 미래 모빌리티 솔루션 개발 시 고려해야 할 중요한 요소"라며 "이번 플러스와의 협업을 토대로 물류 산업에 혁신을 제공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숀 케리건(Shawn Kerigan) 플러스 COO는 "우리는 지속해서 자율주행 기술을 사용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새로운 기회를 모색하고 있다"며 "양사의 연료 효율성 기술이 시너지를 발휘하며 자율 주행 트럭의 성능을 더욱 향상시킬 것으로 확신한다"고 전했다.

 

일각에선 양사가 개발한 솔루션이 플러스가 중국 제일자동차그룹(FAW)과 공동 개발 중인 자율주행 트럭 'J7+'에 탑재될 수 있다는 의견이 나온다. 현재 플러스는 FAW와 함께 생산 규모 30만대로 J7+ 양산을 준비 중이다. 레벨4 수준으로 성능을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본보 2021년 5월 25일 참고 플러스·中FAW, 자율주행 트럭 하반기 양산…연간 30만대> 

 

한편 굿이어타이어는 지난 6월 쿠퍼타이어와의 합병 작업을 끝냈다. <본보 2021년 6월 8일 참고 굿이어, 쿠퍼타이어 인수 매듭…글로벌 타이어 업계 지각변동>

윤진웅 기자 woong@theguru.co.kr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발행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한마루빌딩 4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06 | 발행일 : 2018-03-06 대표전화 : 02-6094-1236 | 팩스 : 02-6094-1237 | 제호 : 더구루(THE GURU) | 발행인·편집인 : 윤정남 THE GURU 모든 콘텐츠(영상·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aclip@thegur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