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포스코, 콜롬비아 디케운하 정비사업 눈독

2022.04.25 14:13:57

콜롬비아 정부 사업 설명회 참석

 

[더구루=홍성환 기자] 포스코가 콜롬비아 디케운하(Canal del Dique) 사업에 관심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콜롬비아 교통부에 따르면 포스코 측은 지난 21일(현지시간) 콜롬비아 정부가 진행한 디케운하 사업 설명회에 참석했다. 포스코를 비롯해 30여개 해외 투자자와 20여개 콜롬비아 자국 투자자가 참여했다.

 

마르타 루시아 라미레스 부통령 겸 외교장관과 마누엘 펠리페 구티에레즈 국가인프라청 청장이 115㎞ 길이의 운하를 투어하면서 사업을 설명했다. 

 

디케운하는 서반부를 남북으로 관통하는 마그달레나강과 주요 교역 항구 도시인 카르타헤나만을 연결하는 운하다. 높은 경제적 가치를 지니고 있지만 얕은 수심과 환경 오염 등으로 활용도가 낮은 상황이다.

 

이반 두케 콜롬비아 대통령은 디케운하 정비 사업을 핵심 국가 사업으로 추진 중이다. 총투자액은 2조8000억 페소(약 9200억원)에 이른다.

 

콜롬비아는 이 사업으로 운하 주변지역의 자연재해 피해 감소, 운하의 경쟁력 및 지속가능성 강화, 카르타헤나만 수질 개선 등을 기대하고 있다.

홍성환 기자 kakahong@theguru.co.kr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발행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한마루빌딩 4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06 | 발행일 : 2018-03-06 대표전화 : 02-6094-1236 | 팩스 : 02-6094-1237 | 제호 : 더구루(THE GURU) | 발행인·편집인 : 윤정남 THE GURU 모든 콘텐츠(영상·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aclip@thegur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