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온 글로벌 서비스, 유럽·미국 서버 통합

2021.12.31 07:56:39

유저감소 원인된 듯…2월 중순 통합 작업

 

[더구루=홍성일 기자] 크래프톤 블루홀 스튜디오가 개발하고 카카오게임즈가 퍼블리싱하는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엘리온 글로벌서비스의 서버 통합이 진행된다. 

 

카카오게임즈는 29일(현지시간) 엘리온 유럽서버와 북미서버를 각각 단일 서버로 통합한다고 발표했다. 카카오게임즈는 2월 중순 통합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며 통합되는 서버의 정보를 이전 하는 작업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유럽 서비스는 안드로메다 서버로 단일화되며 북미 서비스는 카시오페이아 서버로 단일화된다. 내달 5일부터는 유럽 사지타리우스, 페르세우스, 북미 에리다누스 서버의 계정 생성도 막히게된다. 

 

이번 서버 통합은 출시 효과가 상쇄, 유저수가 감소하면서 진행되는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스팀차트에 따르면 10월 20일 출시 이후 최대 동시접속자가 1만5381명에 달했던 엘리온은 12월 30일 기준 1405명으로 감소했다. 

 

엘리온은 '배틀그라운드'와 '테라'를 만든 크래프톤이 내놓은 MMORPG로 지난해 12월 10일 국내 서비스를 개시했다. 포탈 '엘리온'과 '벌핀'과 '온타리' 진영 간 전쟁을 실감나게 표현해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크래프톤은 그동안의 MMORPG 개발 역량을 집중해 수천가지 조합으로 전투를 벌일 수 있는 '스킬 커스터마이징'과 논타겟팅 액션, 진영간 경쟁이 벌어지는 RvR 사냥터 '차원포탈', 요새를 점령하는 '클랜전' 등을 구현해냈다. 

홍성일 기자 hong62@theguru.co.kr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발행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한마루빌딩 4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06 | 발행일 : 2018-03-06 대표전화 : 02-6094-1236 | 팩스 : 02-6094-1237 | 제호 : 더구루(THE GURU) | 발행인·편집인 : 윤정남 THE GURU 모든 콘텐츠(영상·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aclip@thegur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