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베트남 방카슈랑스 채널 강화…비엣은행과 파트너십

2021.10.25 08:01:28

122개 비엣은행 지점서 보험 판매
점유율 확대 위해 네트워크·상품·서비스 강화 박차

 

[더구루=홍성환 기자] 한화생명이 베트남 중형은행인 비엣은행(Vietbank)과 손잡고 방카슈랑스(은행에서 보험 판매) 채널을 강화한다. 고속 성장하는 베트남 보험시장에서 영업망을 다각화해 점유율을 확대하기 위한 것이다.

 

25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한화생명 베트남법인과 비엣은행은 생명보험 상품 유통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이에 따라 한화생명은 전국 122개 비엣은행 지점을 통해 보험 상품을 판매하게 된다. 아울러 고객 서비스에도 협력할 방침이다. 베트남에서 방카슈랑스 채널은 빠르게 확대되면서 전체 생명보험 수익의 30%를 차지하고 있다.

 

임동준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장은 "한화생명과 비엣은행은 디지털 플랫폼·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차별화된 고객 경험과 혁신적인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공통점이 있다"면서 "이번 협약을 통해 많은 고객이 우리의 포괄적인 생명보험 솔루션을 통해 안전하고 건강한 생활을 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화생명은 빠르게 성장하는 베트남 보험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이고 위해 네트워크와 상품·서비스 등을 지속해서 강화하고 있다. 이를 위해 롯데카드 베트남법인 롯데파이낸스, 헬스케어 스타트업인 진솔루션, 약국 체인 파마시티 등과 잇따라 협력 관계를 구축했다.  <본보 2021년 9월 7일자 참고 : 한화생명, 베트남서 실손의료보험 신상품 출시…시장 공략 박차>

 

한화생명은 디지털 전환도 속도를 높이고 있다. 앞서 지난 7월 업계 최초로 디지털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라임(LIME)'을 출시했다. 또 지난해 현지 보험사 가운데 처음으로 빅데이터 분석 부서를 설립하며 고객 정보를 분석, 상품과 서비스 개발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있다. <본보 2021년 7월 20일자 참고 : 한화생명 베트남법인, 디지털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구축…디지털전환 가속도>

 

한화생명은 지난 2009년 4월 베트남 시장에 진출했다. 현재 16개 지점을 포함해 140여개 영업망을 운영 중이다. 상반기 베트남법인의 순이익은 8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24억원 순손실에서 흑자로 전환했다. 

 

한편, 베트남 보험시장은 빠른 경제 성장과 풍부한 인구, 높은 젊은층 비중 등에 힘입어 매년 20% 이상의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베트남 보험감독청(ISA)에 따르면 지난해 베트남 총 수입보험료는 182조6540억 동(약 9조4430억 원)으로 전년보다 14% 늘었다.

홍성환 기자 kakahong@theguru.co.kr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발행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한마루빌딩 4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06 | 발행일 : 2018-03-06 대표전화 : 02-6094-1236 | 팩스 : 02-6094-1237 | 제호 : 더구루(THE GURU) | 발행인·편집인 : 윤정남 THE GURU 모든 콘텐츠(영상·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aclip@thegur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