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뜨 캄보디아 1호점 '코로나 불똥'…초기 흥행 '적신호'

2021.07.27 09:22:18

확진자 다수 방문, 코로나 감염 우려 지역 지정

 

[더구루=김다정 기자] 파리바게뜨의 캄보디아 초기 흥행에 '빨간불'이 켜졌다. 파리바게뜨 현지 매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코로나19) 우려 장소로 지정했기 때문이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캄보디아 코로나19 위원회는 코로나19 확진자 명단·이동경로를 발표하면서 프놈펜의 파리바게뜨 매장을 감염 우려 장소로 지정했다. 지난 24일 이후 다수의 코로나19 확진자가 해당 매장을 다녀간 것으로 확인됐기 때문이다.

 

코로나19 위원회는 성명을 통해 "파리바게뜨 매장을 비롯해 다중 이용시설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다수 확인됐다"며 "감염 우려 장소로 지정된 곳에 대해 방문하지 말라"고 밝혔다.

 

파리바게뜨 입장에서는 1호점을 오픈한 지 두 달이 채 되지 않은 상황에서 코로나 19로 비상이 걸린 셈이다.

 

앞서 지난달 SPC그룹은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에 현지 파트너업체 HSC그룹과 함께 파리바게뜨 캄보디아 1호점인 ‘벙깽꽁점’을 오픈했었다.

 

벙깽꽁점은 수도 프놈펜 내 최대 상업지역으로 꼽히는 벙깽꽁에 390㎡ 규모 3층 단독 건물로 자리 잡았다. 캄보디아의 가족 중심적인 문화와 카페 문화에 익숙한 젊은 소비층을 고려, 베이커리 카페 형태로 구현했다.

 

업계 관계자는 "캄보디아 내 코로나19 사태 악화로 파리바게뜨 현지 사업 초기 흥행에 차질이 예상된다"며 "당분간 배달 서비스 등을 중심으로 고객 서비스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다정 기자 92ddang@theguru.co.kr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발행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한마루빌딩 4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06 | 발행일 : 2018-03-06 대표전화 : 02-6094-1236 | 팩스 : 02-6094-1237 | 제호 : 더구루(THE GURU) | 발행·편집인 : 윤정남 THE GURU 모든 콘텐츠(영상·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aclip@thegur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