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모피셔 사이언티픽, '4조' 실탄 충전 추진

2021.08.24 08:35:42

3개 채권 발행으로 자금 조달
CMO 등 사업영역 확대 기대

 

[더구루=김다정 기자] 생명과학 분야의 글로벌 기업인 써모피셔 사이언티픽(Thermo Fisher Scientifi)이 3개의 채권 발행을 통해 자금 조달에 나섰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써모피셔 사이언티픽은 세 번에 걸쳐 총 31억 달러(약 4조원) 규모의 채권 발행을 추진한다. 이자는 6개월마다 지급되며 내년 4월 15일 첫 발행한다. 국제신용평가기관 무디스는 써모피셔 사이언티픽에 'Baa1' 등급을 부여했다.

 

2028년 10월 15일 만기의 1호채 발행규모는 7억 달러다. 명목 이자율은 1.75%다. 두 번째 채권은 발행 규모가 12억 달러로 2031년 10월 15일에 상환될 예정이다. 여기서 명목이자율은 2.00%다. 12억 달러 규모의 세 번째 채권은 2041년 10월 15일까지 발행된다. 이 경우 채권자에게 2.80%의 이자율을 지불한다.

 

써모피셔 사이언티픽은 조달한 자금을 코로나19 백신 및 진단키트 생산 등 공중보건 위기를 극복하는 한편 사업영역을 넓혀 생명과학 기업으로서 입지를 더욱 공고히 다지는데 사용할 전망이다. 미국 메사추세츠 월썸에 본사를 두고 있는 써모피셔 사이언티픽은 전 세계 약 8만 명의 직원들과 함께 연 매출 300억 달러(약 33조원) 이상을 달성하는 세계적인 과학 기업이다.

 

생명 과학 분야 연구 촉진, 복잡한 분석 난제 해결, 환자 진단 개선 및 의약품 개발, 실험실 생산성 향상에 주력하며 생명과학 분야 100만여종 이상의 제품 및 이와 관련된 첨단 기술 서비스를 한국을 비롯한 전 세계에 공급하고 있다. 최근에는 CMO까지 영역을 넓히며 미국 제약사 모더나와 백신생산 계약을 체결해 전세계 백신 수급에 앞장서고 있다.

 

또 써모피셔 사이언티픽이 개발한 코로나19 변종 바이러스를 진단할 수 있는 진단 키트가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으면서 진단 분야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본보 2021년 8월 18일자 참고 '싸이토젠 파트너사' 써모피셔 사이언티픽, 변종 코로나 진단키트 FDA 승인>

김다정 기자 92ddang@theguru.co.kr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발행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한마루빌딩 4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06 | 발행일 : 2018-03-06 대표전화 : 02-6094-1236 | 팩스 : 02-6094-1237 | 제호 : 더구루(THE GURU) | 발행인·편집인 : 윤정남 THE GURU 모든 콘텐츠(영상·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THE GURU.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aclip@thegur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