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프랜차이즈 '몽이의 주방', 이달에만 가맹점 8곳 오픈

 

[더구루=오승연 기자] ㈜행복한가족들이 운영하는 배달음식 프랜차이즈브랜드 '몽이의 주방'이 8월 한 달 동안 가맹점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현재 몽이의 주방은 △공주 신기점 △동탄 기산점 △대전 갈마점 △광주 쌍촌점 △광주 첨단점 △광주 우산점 △광주 수완점 △대전 신탄진점 등 연이은 가맹점 오픈을 계획하고 있다.

 

현재 몽이의 주방은 다양한 음식의 메뉴를 한번에 배달시킬 수 있는 '공유주방' 형식 프랜차이즈로 입지를 다지고 있다. 특히 신속하고 식지 않는 음식 배달을 위해 체계적인 시스템 구축과 배달 및 배송 서비스, 물류 서비스를 고도화하며 배달전문 프랜차이즈로 성장하고 있다.

 

무엇보다 몽이의 주방은 비슷한 느낌의 공장형 음식배달이 아닌, 음식의 맛과 감성을 모두 맛볼 수 있는 공유주방 형태로 '메뉴에 감성을 더한' 콘셉트가 인기비결로 꼽히고 있다.

 

몽이의 주방의 이주몽 회장은 "체계화된 매뉴얼을 구축해 조리도구를 용도에 맞게 구분하고 세척하여 위생을 높인 음식을 제공하고 있다"며 "직원들의 개인 위생 관리도 철저하게 체크하여 청결도를 높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몽이의 주방 가맹점 오픈에 대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